유창혁바둑도장
HOME > 도장소식 > 공지사항
공지사항
바둑, 전국체전 첫 시범종목으로 열려!
파일 날짜 2014-10-02 조회수 3007

▲ 사진은 지난해 인천에서 열렸던 바둑종목 대회장 전경. 인천대회까지는 바둑이 전시종목으로 치러

졌으나 올해 95회 체전에서는 시범종목으로 격상됐다.

제95회 전국체육대회 바둑 종목이 오는 11월 1일부터 2일까지 제주도 서귀포시 서귀포 생활체육 문화센터에서 시범종목으로 개최된다.

전국 시‧도대항전으로 진행되는 바둑경기는 고등부, 대학‧일반부로 나눠 진행하며 고등부는 혼성 개인전, 대학‧일반부는 남자 단체전, 여자 단체전, 혼성페어전등 4개 종목으로 참가한다.

세종시를 포함한 전국 17개 시‧도에서 선수와 임원 220명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바둑 종목의 첫 시범종목으로서 2003년부터 지난해까지는 11년간 동호인종목으로만 참가했다.

바둑은 이번 전국체육대회 시범종목 참가로 정식종목에 진입하는 발판을 마련했다.

 

 

 

바둑이 전국체육대회의 정식종목이 되면 바둑계의 위상 제고는 물론 전국의 고등학교와 대학교에 바둑팀을 창설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되어 이로 인한 각 시도체육회의 행정‧재정적 지원과 일자리 창출 등 바둑계 저변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한바둑협회는 2015년 전국소년체육대회 진입도 동시 추진하고 있다. 전국소년체육대회는 초‧중학생이 참가하는 대회로 바둑이 정식종목으로 채택이 될 경우 전국 초‧중학교에 정식으로 바둑팀이 창설되어 바둑 보급과 영재 발굴 및 육성이 보다 활발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전국소년체육대회는 전국체육대회와 달리 시범종목과 정식종목의 구분이 없으며 채택이 될 경우 바로 정식종목으로 참가하게 된다.

 


한편 바둑은 지난 4월 1일 대한체육회 제9차 이사회에서 제95회 전국체육대회 시범종목으로 결정된 바 있다.

 

 

 

 

출처 - 바둑nTV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