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창혁바둑도장
HOME > 도장소식 > 바둑뉴스
바둑뉴스
나현, 입단 4년 4개월 만에 첫 우승
파일 날짜 2014-09-30 조회수 2146

▲ 나현 4단이 입단 4년 4개월 만에 한국물가정보배에서 우승하며 생애 첫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나현 4단이 입단 4년 4개월 만의 첫 우승을 물가정보배로 장식했다.


9월 29일 한국기원 1층 바둑TV스튜디오에서 벌어진 제10기 한국물가정보배 프로기전 결승3번기 제2국에서 나현 4단이 박창명 초단에게 201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두며 종합전적 2-0으로 정상에 올랐다.


한국물가정보배의 열 번째 우승컵을 안은 나현 4단은 지난 22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 결승 1국에서도 231수 만에 백 반집승했다.


국후 인터뷰에서 나현 4단은 &ldquo1국에서 승리해 편안한 마음으로 임했던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rdquo면서 &ldquo입단 4년 4개월 만에 우승했는데 더 열심히 매진해 세계대회에서도 우승하고 싶다&rdquo는 포부를 밝혔다.


현재 KB리그 정관장팀 주장으로 활약 중인 나현 4단은 전북 전주 출신으로 2011년 삼성화재배 4강, 2012년 LG배 8강에 오르며 한국 바둑을 이끌 차세대 주역으로 손꼽히는 기대주다. 입단 후 195승 98패의 성적을 기록 중인 나현 4단은 올해 54승 21패(승률 72)의 성적으로 다승 3위, 승률 4위에 올라있다.


한편 올 1월 제133회 입단대회를 통해 입단한 박창명 초단은 입단 8개월 만에 결승에 올라 최단기간 결승 진출 기록을 세우는 돌풍을 일으켰지만 나현 4단에게 패하며 서봉수 9단이 보유하고 있던 1년 8개월(72년 제4기 명인전)만의 우승 기록 경신에 실패했다. 박초단은 결승 1국에서 종국 직전 실수로 반집 승리할 수 있는 바둑을 거꾸로 반집패한 것이 뼈아팠다.


지난 3월 막이 오른 제10기 한국물가정보배 프로기전 예선에는 216명의 기사들이 참가했으며, 예선 통과자 10명이 전기 시드자 3명(박정환 9단 김승재 6단 안성준 5단), 후원사 추천시드 3명(이창호-이세돌-최철한 9단) 등과 합류해 모두 16명이 4개조로 나눠 &lsquo더블 일리미네이션 방식&rsquo으로 결선 진출자를 가렸다. 각조 상위 2명씩이 진출한 결선은 8강 토너먼트로 펼쳐졌고 최종 우승자로 나현 4단을 확정하며 6개월의 장정을 마감했다.


총규모 2억 3,200만원, 우승상금 4,000만원(준우승 1,500만원)인 제10기 한국물가정보배는 (사)한국물가정보가 후원했고 한국기원과 CJ E&M이 공동주최했다.

 

사진출처 - 사이버오로 / 기사출처 - 한국기원

목록